2020.07.16 (목)

  • 맑음동두천 29.9℃
  • 맑음강릉 26.4℃
  • 구름조금서울 29.5℃
  • 구름조금대전 27.7℃
  • 구름조금대구 28.0℃
  • 맑음울산 22.5℃
  • 구름조금광주 27.8℃
  • 구름조금부산 23.6℃
  • 구름조금고창 24.9℃
  • 구름조금제주 23.6℃
  • 구름조금강화 25.2℃
  • 맑음보은 27.0℃
  • 맑음금산 27.8℃
  • 맑음강진군 26.2℃
  • 맑음경주시 26.5℃
  • 맑음거제 25.0℃
기상청 제공

피카소작품 5점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 기증

- 1930년대 피카소가 연필과 펜으로 그린 작품 5점 약 10억 원의 가치   

- 기금은 아시아어린이 교육 지원 위한 ‘스쿨스포아시아(Schools for Asia)’ 후원 예정   

-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아너스클럽 회원인 아버지에 이어 대 이은 나눔 행보 화제  


6월 30일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갤러리를 운영하는 송자호 대표(피카프로젝트)가 아시아어린이 교육을 지원하기 위해 10억 원 상당의 가치를 지닌 파블로 피카소의 작품 5점을 기증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송자호 대표가 기증한 작품 5점은 피카소가 1930년대 연필과 펜으로 그린 무제 드로잉 5점이다. 피카소의 일상을 담은 스케치 습작으로 피카소 고유의 화풍과 특색을 느낄 수 있는 진귀한 작품들이다. 미술계에서는 피카소의 초기 스케치 습작이라는 면에서 10억 원 이상의 가치를 지니고 있는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작품 5점은 경매를 통해 기금으로 조성돼 유니세프의 아시아 어린이 교육 지원 캠페인 ‘스쿨스포아시아(Schools for Asia)’에 전액 사용될 예정이다.

  

송자호 대표는 “아버지의 기부를 보며 자라와서 그런지 늘 제가 가진 것들을 나눌 수 있는 방법들에 대해 고민해왔습니다. 아버지를 통해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사업을 자연스레 접해왔고 오랫동안 지켜보면서 기금을 투명하고 효율적으로 사용한다는 믿음이 생겨 이번에 기증을 결정하게 됐습니다. 아시아 어린이들의 미래를 밝혀주는 데 작품들이 소중하게 쓰이기를 희망합니다”라고 말했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이기철 사무총장은 “아버지와 아들의 대 이은 나눔에 저와 직원들 모두 큰 영감과 감동을 받았습니다. 갤러리의 가장 큰 자산인 귀한 작품들을 어린이를 위해 선뜻 기부해주신 송자호 대표님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아시아어린이들의 희망과 꿈을 지키는 데 기금을 소중하게 사용하도록 하겠습니다”고 화답했다.

 

송자호 대표는 이번 작품 기부에 이어 6월 20일 유니세프 후원 자선 경매를 열어 수익금 일부를 기부하기도 했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한국에서 유니세프를 대표해 기금모금과 아동권리옹호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