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4 (토)

  • 흐림동두천 21.6℃
  • 흐림강릉 23.1℃
  • 흐림서울 22.6℃
  • 구름많음대전 22.2℃
  • 맑음대구 22.9℃
  • 맑음울산 24.4℃
  • 구름많음광주 24.9℃
  • 맑음부산 25.5℃
  • 흐림고창 24.2℃
  • 맑음제주 25.3℃
  • 흐림강화 23.2℃
  • 흐림보은 21.0℃
  • 흐림금산 20.4℃
  • 맑음강진군 25.0℃
  • 맑음경주시 25.0℃
  • 구름조금거제 25.2℃
기상청 제공

WellbeingWellending

야간출동, 구조 가능한 '닥터헬기' 등장

밤에도 운항되고 구조까지 가능한 새로운 ‘닥터헬기’가 등장한다.

보건복지부는 6일 경기남부권역외상센터인 아주대학교병원에서 일곱 번째 ‘응급의료전용헬기(닥터헬기)’ 출범식을 개최했다고 8일 밝혔다. 지난해 5월 정부는 일곱 번째 닥터헬기 운용 지역으로 경기도 아주대학교병원을 선정한 바 있다.

 

이번 닥터헬기는 기존까지 도입돼온 것과 다르게 24시간 출동 대기한다.

기존까지 도입된 6개 지역 닥터헬기는 현재 안전성을 고려해 주간에만 운항 중이다. 야간에는 고압선 등 장애물이 보이지 않아 헬기 운항에 위험성이 존재하고, 교통체증이 없는 야간 시간에 구급차에 대비해 닥터헬기를 활용하는 것이 효율적인가에 대한 검토가 필요하기 때문이다.

복지부는 이번 새로운 닥터헬기를 통해 야간에 운항하는 방식의 안전성과 효율성을 면밀히 검토한다.


또 이번 닥터헬기는 구조활동이 병행될 필요가 있는 경우 구조대원까지 함께 탑승해 출동하는 것도 적용된다. 이를 위해 소방본부 구조대원 6명이 아주대학교로 파견돼 24시간 출동 대기한다.

일곱 번째 닥터헬기는 기존 기종보다 크고 멀리 운항할 수 있는 대형헬기가 도입됐다.

야간에 발생하는 대형재난 등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운항거리가 838㎞에 이르고, 응급환자를 한 번에 6명 이상 이송할 수 있는 헬기가 도입됐다.

 

향후 한국항공우주산업에서 생산하고 있는 ‘수리온’으로 교체해 임무를 수행하게 된다.

2011년 9월 운항을 시작한 닥터헬기는 지난달까지 약 9000번 출동해 8300여명을 이송했다.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은 “새롭게 운용을 시작하는 닥터헬기를 통해 응급의료가 필요한 국민에게 24시간 365일 더 빠르게 더 가까이 다가가는 새로운 도전을 시작한다”고 말했다.

#하늘문화신문#웰다잉#종합병원#입원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