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3 (월)

  • 맑음동두천 -2.0℃
  • 맑음강릉 4.3℃
  • 맑음서울 -0.3℃
  • 구름많음대전 2.7℃
  • 맑음대구 3.8℃
  • 맑음울산 4.1℃
  • 흐림광주 6.6℃
  • 맑음부산 5.6℃
  • 흐림고창 6.2℃
  • 흐림제주 10.0℃
  • 맑음강화 -2.2℃
  • 흐림보은 2.0℃
  • 구름많음금산 2.6℃
  • 맑음강진군 7.5℃
  • 맑음경주시 3.9℃
  • 맑음거제 6.8℃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中, 수입 냉동포장에서 '살아있는 코로나' 세계 첫 검출

URL복사

중국 질병예방통제센터 홈페이지 통해 공개
 

중국 질병예방통제센터(CCDC)는 17일 수입 냉동식품의 포장에서 세계 최초로 살아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를 검출했다고 밝혔다. 한국을 포함해 세계 각국 모두 수입 냉동식품을 운반할 때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는 경고다. CCDC가 이날 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한 바에 따르면 이 같은 사실은 CCDC가 최근 산둥(山東)성 칭다오(靑島)에서 발생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해 그 기원에 관한 조사를 하는 과정에서 밝혀졌다.

 

 

CCDC는 칭다오의 한 노동자가 운반한 수입 냉동 대구의 포장에서 코로나 양성 반응을 보인 샘플을 채취했고 여기에서 살아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를 검출했다고 말했다. 이는 세계적으로 처음이다. CCDC는 이 같은 사실은 실험실 바깥의 특수한 운반 조건 아래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포장에 붙어 비교적 장시간 생존할 수 있다는 걸 처음으로 증명하는 사례라고 말했다. 코로나가 냉동식품을 매개로 아주 먼 곳에까지 전파될 수 있다는 걸 보여준다.

 

특정한 환경 아래에서 물품 표면에 붙은 코로나가 제대로 된 방호 조치를 취하지 않은 밀접 접촉자를 감염시킬 수 있고 이런 위험에 노출된 사람은 주로 냉동 물품을 취급하는 집단이라고 CCDC는 말했다. CCDC는 이에 따라 역외에서 유입되는 코로나 감염자에 대한 예방과 함께 코로나바이러스에 오염된 냉동 물품이 해외에서 들어오는 것에 대해서도 특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경고했다.

 

코로나는 음식물 섭취로 전파가 되지 않는다며 중국의 경우 관련 부서가 이미 수입 냉동식품에 대한 감시와 소독 조치를 취하고 있어 일반인은 정상적으로 수입 생선을 구입해 먹어도 된다고 말했다. 그렇지만 수입 냉동식품의 포장에서 살아있는 코로나바이러스가 검출된 만큼 관련 산업 종사자는 각별한 방호 의식을 갖고 피부가 직접 오염된 냉동 물품에 접촉되는 경우를 피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중국에선 이제까지 남미 에콰도르에서 수입한 냉동 새우 포장과 브라질산 닭 날개 포장, 인도네시아산 갈치 포장, 러시아산 오징어 수입 상자 등에서 잇따라 코로나바이러스가 검출돼 비상이 걸렸다. 



포토뉴스

더보기